가상현실은 pc하드웨어의 미래를 바꿀까? New Information Tech


얼굴에 뒤집어쓰는 가상현실 고글은 한때 저급 공상과학 소설에나 나올 법한 소재였다. 그러나 어느 새인가 VR은 현실이 되어 PC의 미래를 좌우하고 있다.


가상현실과 그 사촌격인 증강현실은 PC 산업에 있어 일종의 성배와 같다. 즉, 일반 대중의 관심을 끌 수 있는 기기이면서 업계가 지금껏 소비자를 설득하는 데 어려움을 겪어왔던 '고급 부품의 필요성'을 정당화해주는 기기다. 고객이나 업체나 모두 VR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 직관적으로 알고 있다. 가격 역시 높긴 하지만 대부분의 PC 구매자들이 지출할 수 있는 범위 내에 있다.

콘텐츠 제작자들도 VR을 수용했으며 이는 VR이 3D TV와 같이 용도를 찾지 못해 표류하는 제품이 될지도 모른다는 우려를 불식시키는 데 힘이 되고 있다.

Read more: http://www.itworld.co.kr/news/98545#csidx1f44206542dbc05b3a29086e5d1eb30 
Copyright © LinkBack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