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 내 커뮤니케이션, 안 되는 이유 1위는? Human Resource Management

얼마 전 잡코리아에서 직장인을 대상으로 직장 내 커뮤니케이션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습니다.

60.9%의 직장인이 직장 내 직원들 간의 소통이 원활하지 않다고 응답했는데요. 많은 직장인들은 왜 직장 내 소통이 원할하지 않다고 생각했을까요?



직장 내 소통이 원할하지 않은 이유로 절반에 가까운 직장인들이 수직적인 조직문화(48.1%)를 1위로 꼽았습니다. 그 외에 서로의 의견을 잘 이야기 하지 않아서(27.0%), 팀 내 혹인 사내 이슈가 잘 공유되지 않아서(14.1%) 등의 항목이 뒤를 이었는데요.

기업별 형태로 살펴보면 중소기업 직장인중 직장 내에서 소통이 잘 되지 않는다고 답한 응답자가 63.1% 비율로 가장 많았으며, 대기업(60.5%), 공기업(51.9%), 외국계기업(47.1%)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직장 내 커뮤니케이션에 어려움을 겪은 적이 있습니까’라는 질문에는 직장인 10명 중 9명에 달하는 92.1%가 ‘그렇다’고 답했는데요.



직장 내 커뮤니케이션이 가장 어려웠던 순간에 대해서는 ‘상사와 의견이 다를 때’가 60.4%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다른 팀과 업무를 진행할 때’가 16.1%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이처럼 많은 직장인들이 직장 내 커뮤니케이션이 원활하지 않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음에도 ‘직장에서 본인의 의견을 잘 말하는 편인가’라는 질문에 56.9%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는데요.




직장 내에서 자신의 의견을 말하지 않는 이유는 ‘의견을 얘기해도 들어주지 않을 거란 생각때문에’가 28.9%로 가장 많았고, 이어 ‘수직적인 조직문화 때문에’(24.9%), ‘말실수를 하게 될까봐’(13.3%) 등의 의견이 뒤를 따랐습니다.


출처: 잡코리아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