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크루트 뉴스]직장인 90%, ‘올 하반기 이직할 생각 있다’ Recruting News



- 연봉 등의 ‘경제적 이유’가 이직 결심 이유 1순위
- 확실한 사전 조사와 준비 기간 거쳐 후회 없는 선택해야

지난 24일, 인크루트에서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상반기 직장인 중 ‘자신의 직장생활에 만족한다’고 응답한 직장인은 10명 중 1.5명 내외에 불과했다.

이처럼 상반기 직장생활에 만족도가 전반적으로 낮은 가운데, 이직에 대해 직장인들은 어떤 생각을 갖고 있을까?


취업포털 인크루트 (www.incruit.com 대표 이광석)가 직장인 1438명을 대상으로 ‘올 하반기 이직에 대한 생각’을 묻는 조사에서 무려 91.1%의 응답자가 ‘이직을 준비할 생각이다’라고 응답했다.

거의 대부분의 직장인이 이직을 생각하고 있는 것. 이직을 준비할 생각이라고 응답한 직장인 중 77.5%는 ‘채용 정보를 수시로 확인’하며 하반기 이직에 대한 본격적인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뒤이어 ‘이력서를 업데이트 한다(11.4%)’, ‘주변 분들에게 수소문 한다(10.1%)’ 등의 응답 역시 적지 않은 비율을 차지한 것을 볼 때, 직장인들의 이직에 대한 적극적의 의지를 확인할 수 있다.

그렇다면 이직을 하려는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일까?
46%의 응답자는 ‘연봉 등의 경제적 이유’를 이직을 원하는 가장 큰 이유로 손꼽았다.

경제적 이유뿐만 아니라 ‘업무가 적성과 맞지 않아서(23.6%)’, ‘상사, 후배, 동료와의 인간 관계 (14.7%)’ 등의 문제도 이직을 결심하게 된 큰 이유로 꼽혔다.

이와 관련해 이직할 기업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 역시 ‘연봉(29.8%)’, ‘개인 업무 커리어 향상(27.3%)’이 가장 높은 응답률을 차지했다. 현재의 회사에서 만족하지 못한 부분을 이직할 회사를 통해 채워가고자 하는 것이 이직을 결심한 가장 큰 이유로 볼 수 있다.

하지만 이렇게 이직을 하고 싶은 직장인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현재 이력서를 업데이트 했냐는 질문에는 61.1%가 완성할 예정이다라고 응답해, 생각과는 달리 실행으로 옮기는 직장인이 비율은 더 낮아질 것으로 분석된다.

인크루트 임경현 서비스운영본부장은 “단순히 연봉만을 위해 이직을 하기 보다는 자신에게 적성과 발전가능성 등을 고려해 이직을 결정해야 해야 한다.

또한 이직을 결정하기 전에는 확실한 사전조사와 준비기간을 거쳐 후회 없는 선택을 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라고 조언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