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력서 작성의 기본원칙 Resume



1) 간결한 표현

• 이력서는 인사담당자들이 우선적으로 보는 서류이므로 자신의 모든 것을 빠짐없이 기록하여 최대한으로
자신을 잘 표현할 수 있어야 합니다. 그러나 표현방식에서 지루하게 긴 표현을 하거나 애매모호한 내용은 금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신의 이력을 빠짐없이 기록하되, 간결하면서도 일목요연하게 써야 합니다.

• 특히 온라인 이력서 경우에는 최대한 요점만 적어야 웹 특성상 적당히 끊어 치는 것도 중요하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즉 행갈이를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늘어지는 글은 사람들에게 간결한 요점을 전달할 수 없습니다.

2) 될 수 있는 한글로 쓰는 것이 좋습니다.
• 이력서는 한글로 쓴다. 괜히 한문이나 영어로 쓰다 틀리면 문제가 됩니다. 아직도 신입사원 채용을 담당하는 간부들은 한문 구사능력을 실력의 중요한 가늠자로 여기고 있다고 생각하면 오산입니다.

• 그러므로 국, 한문을 혼용하는 것이 좋다. 신경을 써야 할 것은 검정색으로 쓰되 서체는 굴림체나 고딕체 등으로 호환이 좋은 것을 선택해야 하며, 맑은고딕, 나눔글꼴등 트루글꼴등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박또박 자필의 경우에는 깨끗하게 써야 하며, 오탈자를 주의해야 한다.


3) 거짓이 없어야 합니다.
• 자신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되, 결코 허위사실이나 과장된 내용을 기재해서는 안 됩니다.
이는 상당히 중요한 사항으로서 허위사실이 면접과정에서나 입사 후에라도 밝혀지면 입사가 취소되므로 반드시 사실만을 기재하여야 합니다.


4) 인물 손상 없는 사진을 붙여야 합니다.
• 자필 국문이력서에는 필수적으로 사진 부착이 요구됩니다.
사진은 될 수 있으면 최근 3개월 이내에 촬영한 사진을 붙이되, 이력서의 작은 사진부착란에 연연해 사진을 손상시켜서는 안 됩니다. 부착란에 조금 넘치게 붙이더라도 인물의 원형이 파손되지 않도록 하여야 합니다.

• 사진은 규격에 맞아야 한다는 것은 옛날 이야기입니다. 요즘 온라인 이력서의 경우에는 규격을 내려 받게 하고 그것을 토대로 작성해야 합니다. 국 영문을 막론하고 이력서에는 필수적으로 사진 부착이 요구됩니다.

• 다음으로 주의해야 할 사항은 과거에는 사진의 뒷면을 제거한 후 사진을 붙여 서류가 반듯하지 못한 경우가 있었는데, 최근에는 접착제의 발달로 예전과는 달시 사진 뒷면을 떼지 않고 붙이는 것이 더욱 깔끔해 보인다는 것도 알아두어야 합니다.


5) 수정한 이력서는 안 됩니다.
• 이메일 이력서의 경우에도 남의 HTML문서를 수정할 경우도 간혹 봅니다. 수정하더라도 소스까지 깨끗하게 수정하여야 합니다. 자필 이력서의 경우에는 글씨가 깨끗하지 못하거나 이곳저곳을 고쳐 지저분한 이력서는 결코 좋은 인상을 줄 수 없습니다.

가급적이면 미리 다른 곳에 충분히 연습한 후에 이력서를 작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부득이한 경우에 수정을 해야 할 경우에는 수정한 부분에 본인의 도장으로 정정하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6) 좌측상단엔 응시부문, 우측엔 긴급연락처를 기입하여야 합니다.

• 대부분의 기업들이 합격 여부나 다른 연락사항을 이메일이나 전화나 휴대전화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이력서의 이메일 주소나 휴대전화번호를 틀리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합니다. 이력서의 주소지와 현 거주지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엔 분명하게 연락 받을 수 있는 곳을 명시하는 것이 좋다.

7) 인적사항을 정확하게 씁니다.
• 자필 국문이력서의 양식에는 크게 '인사서식 제1호'의 보통 이력서 양식과 기업 자체에서 발부하는 소정양식의 두 가지와 인터넷 지원의 경우 잡코리아등 취업사이트의 경우는 자체양식을 쓰고 있습니다.
기업 자체 양식의 경우에는 작성 요령에 대한 안내책자가 함께 배부되므로 지시에 따르기만 하면 됩니다. 특히 온라인 이력서는 내려 받은 파일이 손상되지 않도록 다른 이름으로 저장해서 사용하다가 최종 점검 후 이메일과 첨부파일로 보내는 것이 좋습니다.

• 인적사항은 성명, 주민등록번호, 생년월일, 주소, 호주와의 관계 등입니다. 현주소는 통, 반까지 정확히 기재하며, 인적사항이 실제와 다르다 하더라도 주민등록 등, 초본에 기재된 내용과 동일하게 기록해야 합니다. 특히 유의할 일은 '호주와의 관계' 인데, 이는 호주 쪽에서 본 관계를 말하는 것이므로 자기 쪽에서 본 관계를 쓰는 일이 없어야 한다.

8) 학력 및 특기사항을 빠짐없이 기입하여야 합니다.
• 학력은 고등학교 때부터 적는 것이 일반적이며, 졸업날짜는 관계서류를 찾아 정확히 기재하는 성의가 필요합니다. 남자는 군복무사항을 학력 사이의 해당기간에 넣는 것도 유의해야 합니다. 특기사항에는 각종 자격증, 면허증 발급사항 등을 기재하는 것으로 국가가 공인한 자격증만을 적는 것이 좋습니다.

• 경우에 따라서는 수상경력이 입사에 장애요소로 작용하거나 미미한 수상경력이라도 지원 회사의 업종과 연관성을 가져 뜻밖의 효과를 볼 수도 있으므로 수상경력을 그때그때 융통성 있게 기재하는 재치도 필요합니다.

• 특히 대부분의 기업들이 컴퓨터와 외국어능력을 중시하기 때문에 컴퓨터·외국어와 관련된 수상경력은 언급해 두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자신을 돋보이게 할 수 있는 학과 외 활동을 기재하는 것도 좋은 인상을 남길 수 있는 방법중의 하나가 됩니다. 충분한 시간을 두고 작성함으로써 작성과정에서의 사소한 실수로 일을 그르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합니다.

• 마지막으로 구김이나 흠이 없도록 깨끗이 제출하는 것을 염두에 두고 이력서, 자기소개서, 졸업증명서, 성적증명서의 순으로 봉투에 넣어 제출하여야 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